커뮤니티
로그인  회원가입  정보수정  로그아웃  관리자 
당신들이 무어라 일컫든
admin  (2019-03-10 22:00:10, Hit : 160, Vote : 14)
당신들이 무어라 일컫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유영 제3시집 인간별곡 수록-


당신들이 무어라 일컫든

나는 농사군의 아들임을 자랑한다

부귀영화의 고관대작 명문 거족


당신들이 무어라 손가락질하던

나는 산골에 태어나

실개천에서 새우 건지고

동산에서 밤 따고

벌과 놀고 매미와 노래하던

추억을 왕족 이상으로

고이고 고인다


세상이 뒤바뀌고 하늘이 조각나고

나라가 초토로 변한대도

나는 무너미 내 고향을 버리지 않는다

장원주택의 성채 이상으로 고향을 아끼고

고향에 내 뼈를 묻는다


신이 있어 최상의 천국을 주고

최고의 극락을 거저 준다 해도

나는 내 나라를 천국으로 삼으로

내 고장을 극락으로 다듬으리


악마가 있어 최저의 지옥으로 위협하고

최악의 연옥의 불길에 달군다 해도

타다 남은 재, 부서진 뼈가루나마

불사조는 못되어도 내 고장으로 날으리


당신들이 고루하고 어리석고 어둡다고

비웃어도 도리가 없는 일

오직 스스로의 운명으로 자족하며

나는 어두운대로 미련한대로

내 길에 내 존재를 묻으며

내 멋에 산다

큰나라 시민권에 연연하지 않는다

유영학술제단에 오신걸 환영합니다.
 봄의 입성 관리자 2021-03-21 1 55
 자신을 이기는 사람 admin 2019-03-17 14 158
7  꽃 샘 관리자 2021-03-10 1 61
 당신들이 무어라 일컫든 admin 2019-03-10 14 161
5  To be, or Not to be admin 2019-03-10 14 163
4  사람을 찾습니다 admin 2019-03-10 14 160
3  제11회 장학생 편지 - 2 admin 2017-08-23 60 550
2  제11회 장학생 편지 admin 2017-08-11 29 438
1  감사편지 admin 2017-05-13 65 534
1 

유영학술재단